카마실브의 탄생그라나 대도서관
카마실브의 탄생
모험일지 > 카마실비아의 일지 > 실비아의 유산 모험일지 I
역사가 기록되기 이전 태초의 시대, 숲의 가장 높은 자리에 신단수가 뿌리내리고 섰다. 그곳에 실비아 여신이 자연 정령들과 함께 내려와 그 나무에 ‘카마실브’란 이름을 내리고, 그 아래에서 태양과 달의 정기를 받아 생명을 잉태했다. 그리고 나무 아래 땅의 이름은 ‘카마실비아’가 되었다.

여신은 이곳에서 쌍둥이를 낳았고, 태양의 빛을 닮은 아기에게 ‘가넬’이란 이름을, 달의 어둠을 닮은 아기에겐 ‘베디르’란 이름을 주었다. 자녀의 성장을 돕던 여신은 어느 날, 신단수 카마실브에 자신의 의지를 새기고 하늘로 돌아갔다. 그리고 아이들은 정령과 신단수의 가호 아래 문명을 이루고 번영해나갔다.

코멘트

코멘트(0)

명칭: 주식회사 인벤 | 등록번호: 경기 아51514 | 등록연월일: 2009. 12. 14 | 제호: 인벤(INVEN)
발행인: 서형준 | 편집인: 강민우 | 발행소: 경기 성남시 분당구 성남대로 331번길 8, 17층
발행연월일: 2004 11. 11 | 전화번호: 02 - 6393 - 7700 | E-mail: help@inven.co.kr

인벤의 콘텐츠 및 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으므로,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Inven. All rights reserved.